인터아프리카
여행정보여행상품허니문국제학회호텔예약항공권커뮤니티고객센터
기준일 : 2022년 6월
1란드 = 154.25
1달러 = 8.04 란드
1유로 = 11.25 란드

HOME > 여행정보 > 서부아프리카 > 차드
국가선택지역선택
·가나 ·감비아 ·기니 ·나이지리아 ·니제르 ·라이베리아 ·말리 ·모리타니 ·베냉 ·부르키나파소 ·세네갈 ·시에라리온 · 차드  ·카메룬 ·코트디부아르 ·토고
:: 주요도시 :: 은자메나 | 
:: 국립공원 :: 등록된 국립공원이 없습니다.
차드 | 국가개요 | 정치/국민 | 자연환경 | 국가경제 | 국가역사 | 출입국정보 인쇄하기
국가경제
차드는 세계적으로 가난한 나라이다. 천연자원이 거의 없으며, 샤리강 북부의 땅은 농작물을 경작하는 데 적당하지 않다. 그러나 차드호 근처의 천연탄산소다 매장지와 북부의 우라늄 매장지는 어느 정도 경제성이 있다. 또한 호수 지역과 남부에는 석유 매장지가 있어 앞으로는 이 곳에서 차드에서 필요한 동력자원을 대부분 생산하게 될 것이다.

전체 국민의 약 90%가 전통적인 농업, 어업, 목축업에 종사하며, 그 가운데 약 20%가 북부의 목축업자들이다. 나머지는 대부분 남부에 사는 농민으로 기장, 수수, 땅콩, 쌀과 차드의 주요 생산물인 면화를 재배한다. 샤리강, 로곤강, 차드호에서는 계절에 따라서 어업을 한다.

차드에는 공장이 거의 없다. 은자메나와 더 남쪽의 도시에 양조장, 섬유, 담배, 비누 공장, 건축회사, 땅콩, 면화, 면실유, 가공공장이 있다. 그러나 이러한 공장들은 내전으로 대부분 운영이 어렵게 되었으며 수출도 급격히 줄어 드었다. 내전 종식 합의한 후에도 차드의 경제는 쉽게 회복되지 못했다.

차드에는 철도가 하나도 없으며, 도로도 대부분 비포장 상태이다. 자동차를 소유한 사람이 전체 인구의 1%도 안 된다. 차드는 프랑스에서 많은 물품을 수입한다. 또한 프랑스와 미국의 경제 원조를 받고 있으며, 가뭄이 발생했을 때에는 다른 여러 나라와 단체에서도 비상 식량과 경제 원조를 받았다.
견적문의
항공권문의
담당자연락처